• HOME
  • 마이인빌
  • 메일
  • 고객센터
  • 사이트맵
  • 마을안내 마을체험 마을장터 마을여행 마을공간

    훈훈한 정과
    사랑이 가득한

    자연이 선사한 풍요로운

    비둘기낭마을
    비둘기낭폭포 이미지 신비로운 비밀을 간직한듯 아름다운 비둘기낭폭포

    비둘기가 집을 짓고 살던 낭떠러지라고 해서 이런 이름이 붙었다는 비둘기낭폭포입니다. 논과 밭 사이로 난 무릎 깊이 정도의 작은 개울을 짚어가다 보면 갑자기 개울이 울창한 수림 사이로 사라져 버립니다. 숲을 뚫고바윗길을 따라 아래로 내려가보면 별천지가 펼쳐집니다. 바닥이 푹 꺼진 곳에서 현무암이 가득한 거대한 협곡이 펼쳐지는 것입니다. 너무 갑작스럽고 신비한 풍경이라 감동은 더합니다. 보통 폭포가 산 위에서 아래로 떨어지는데 반해 포천 영북면 대회산리 비둘기낭은 평지에서 밑으로 꺼집니다.

    군인들이 숨겨진 휴양지로 사용했다는 ‘비둘기낭’은 아무 것도 없는 평온한 옆 숲속에 조용히 숨은 비밀의 계곡이라 신비감이 더합니다. 논길 옆으로 “쏴아” 물소리만 따라 비탈을 타고 10여분 내려가면 눈앞에 마치 인디애나 존스 시리즈에나 등장할 법한 커다란 동굴이 있고 여기에 폭포가 떨어집니다. 물 떨어지는 소리가 사방에 부딪혀 압권입니다.

    • 비둘기낭폭포이미지
    • 비둘기낭폭포이미지
    • 비둘기낭폭포이미지
    • 교통안내

      43번 국도를 따라 운천 - 철원 - 동송방향 - 영북면 대회산리